최종편집 : 2018.9.21 금 15:53
공주시, 지역
 
> 뉴스 > 사람과 사람들 > 우리들의 이야기
     
하이트진로 ‘비열처리공법’으로 맥주 본연의 맛 구현
‘맥스(Max)’ 크림生 올몰트, ‘266초 크림탑’의 비밀
2015년 05월 21일 (목) 15:29:35 신용희 기자 s-yh50@hanmail.net

‘맥스(Max)’가 ‘크림生 올몰트’ 맥주로 새롭게 태어났다.

지난해 ‘뉴 하이트’를 출시한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국내 최초 올몰트 맥주인 ‘맥스’를 선보였다.

   

하이트진로의 맥스는 80년 양조기술 노하우로 세계적인 맥주들과 견줄 만한 새로운 공법을 적용하고 고급원료를 강화했다.

크림거품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맥스는 새로운 효모를 사용하고 저온 슬로우 발효공법을 적용해 맥스 만의 품질력을 향상시켰다. 부드러운 크림 거품과 살균과정에서 열을 가하지 않는 ‘비열처리공법’이 생맥주뿐만 아니라 병맥주와 캔맥주에서도 맥주 본연의 신선함을 구현해냈다.

올몰트 맥주의 특징인 깊고 풍부한 맛을 강화하기 위해 원료도 보강했다. 기존 원료에 독일산 스페셜 몰트를 첨가하고, 아로마 호프를 20% 이상 증량해 보리맥주 본연의 맛과 호프의 향을 더욱 강화했다.

맥스의 BI(Brand  Identity)와 상표 디자인이 새로워졌다.

국내 최초 올몰트 맥주의 상징성과 부드러운 크림거품 등 맥스의 특징을 담아 디자인했다. 브랜드 서체는 시대에 흐름에 맞게 모던한 디자인으로 바꿨으며, 좌측 상단에는 새롭다는 의미의 ‘All New’를 표기했다. 메인 브랜드 하단에는 브랜드 슬로건 ‘Cream 生 All Malt Beer’를 표기해 맥스의 특징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이러한 변화에 대한민국이 신뢰하는 배우이자 맥스 장수 모델인 하정우도 감탄했다.

하정우가 출연한 광고는 ‘부드러운 크림탑이 지속되는 시간은 266초’임을 알리는 목소리와 함께 부드럽고 세밀한 거품의 맥주 앞에서 266초에 멈춘 시계를 보여주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하정우의 입가에 남은 맥주 거품이 ‘10년 내공으로 완성된 부드러운 크림탑이 266초간 지속되어 끝까지 깊고 풍부하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한편 김인규 하이트진로 사장은 “크림生 올몰트 맥주 맥스는 품질경쟁력 세계화를 위해 지난해 출시한 ‘뉴 하이트’에 이은 두 번째 결과물”이며 “하이트로 마련한 맥주시장 턴어라운드의 기회를 맥스의 성장으로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이강우 상무는 “이번 광고는 맥스의 강점인 크림을 더욱 돋보이게 하기 위해 첨단 제작기법으로 촬영을 했으며, 입뿐만 아니라 눈으로도 마시는 맛있는 맥주가 곧 맥스라는 메시지를 전달하려 힘썼다”며 “앞으로 국내 최초 올몰트맥주 브랜드로서 사명감을 가지고 시장을 선도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대전충남지역 3대 대형마트와 안영하나로클럽등에서 시음행사를 지난 15일부터 주말을 통해 하고 있어, 부드러운크림탑 지속되는 ‘Cream 生All Malt Beer 올뉴 맥스를 직접 접할 수 있다

신용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금강뉴스(http://www.kk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봉황로 122번지 ㅣ 대표전화: (041)853-3777, 856-1478ㅣ FAX: (041)856-1476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신용희
인터넷신문 사업등록증 등록번호 충남 아00125 ㅣ 등록년원일 2011년 9월 19일 ㅣ 발행인:신용희 ㅣ 편집인:신용희 ㅣ 청소년보호책임자:이철희
Copyright 2006 금강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3777@kk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