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9.21 금 15:53
공주시, 지역
 
> 뉴스 > 사회
     
불법양귀비·대마재배 특별단속
공주시, 과거 적발지역 중점단속 탐문활동 강화
2018년 06월 14일 (목) 11:27:18 임동숙 기자 3777@kknews.co.kr

공주시는 양귀비·대마의 밀경작, 밀매 등 공급사범을 집중 단속 마약류 공급원을 원천봉쇄하고 흡연(사용)사범에 대한 계도를 통해 수요를 억제하기 위해 불법 양귀비 대마 재배 검·경 특별단속에 들어갔다.

중점단속대상은 양귀비(앵속) 밀경작, 아편밀조자, 밀매, 투약자 등으로 과거 적발지역을 중심으로 전 지역에 걸쳐 단속하는 한편, 앵속, 대마 밀경작 우려지역에 대해서는 사전에 파악해 집중 탐문수사를 실시하는 등 철처히 단속하고 있다.

단속기간은 앵속은 6월 30일까지, 대마는 7월 31일까지며, 시는 관련기관과의 협조하에 현장 답사 등 효과적인 단속활동을 펼쳐 현재까지 양귀비 14건 1159포기를 단속했다.

특히 비닐하우스, 텃밭, 정원 등을 이용한 밀경작 사례가 많아 은폐된 장소에 대해 집중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양귀비 열매의 액즙은 모르핀 등 마약 성분을 포함하고 있어 적은 양의 포기라도 재배하면 불법으로, 특히 번식력이 강하여 1포기만 식재했어도 그 이듬해에는 100포기 이상으로 확산돼 일절 식재하지 않아야 한다.

신현정 보건소장은 “대국민 홍보 및 예방활동으로 관내 주민에 대한 불법 양귀비, 대마 파종행위 예방을 위해 적극적인 홍보와 지도, 계몽활동을 전개해 재배농가에 대한 경각심 고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동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금강뉴스(http://www.kk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봉황로 122번지 ㅣ 대표전화: (041)853-3777, 856-1478ㅣ FAX: (041)856-1476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신용희
인터넷신문 사업등록증 등록번호 충남 아00125 ㅣ 등록년원일 2011년 9월 19일 ㅣ 발행인:신용희 ㅣ 편집인:신용희 ㅣ 청소년보호책임자:이철희
Copyright 2006 금강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3777@kk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