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2.14 금 12:49
공주시, 지역
 
> 뉴스 > 경찰청소식
     
충남지역 노인 교통사망사고 크게 늘어
퇴근시간대(18:00~20:00) 교통사고 가장 많이 발생
2018년 11월 29일 (목) 11:27:09 금강뉴스 3777@kknews.co.kr

충남세종지역의 65세 이상 노인 교통사고 사망자가 지난해에 비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1월 29일 충남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올해 11월 27일 기준으로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는 총 341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340명과 비슷한 수준이다. 하지만, 노인 교통사망사고는 173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34명 보다 무려 39명이나 늘었다. 29%p나 늘어난 숫자다.

특히 노인 보행 중 사망자는 65명으로 지난해 52명 보다 25%p나 늘었다. 전체 보행 중 사망자 110명의 59%를 노인들이 차지하고 있다. 이 중 26명은 도로를 무단횡단 하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집계 됐다.

교통안전계 관계자는 “노인 보행자 사망사고는 오후 6시에서 8시 사이에 19건이 발생해서 전체의 30% 가까이 된다”며 “차량에 의한 교통사망사고도 이 시간대에 44건으로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을 보면, 해 질 무렵부터 해가 진 직후에는 퇴근시간대와 겹치면서 운전자나 보행자나 다 마음이 급해지면서 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충남경찰청에서는 작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어르신 안전귀가 서비스’를 더 적극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어르신 안전귀가 서비스’는 신고 출동 등 급한 상황이 아닌 순찰차가 도로에서 노인 보행자를 발견할 경우 목적지까지 이동시켜 주는 서비스로 11월 21일 현재 도내 경찰서에서 총 26,395건을 실시했다.

겨울철이 되면 마을회관이나 경로당에 모여 지내는 노인들이 많은 점을 감안해서 경찰 순찰차가 직접 방문해서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안내도하고, 자치단체와 협조해서 만든 안전용품도 나눠드리고, 필요할 경우 집까지 모셔다 드리는 등 노인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활동을 더 적극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정우진 교통안전계장은 “특히 퇴근시간대에 교통사고가 많이 나는 만큼 운전자들이 조금만 속도를 줄이고 안전 운전할 수 있도록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금강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금강뉴스(http://www.kk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봉황로 122번지 ㅣ 대표전화: (041)853-3777, 856-1478ㅣ FAX: (041)856-1476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신용희
인터넷신문 사업등록증 등록번호 충남 아00125 ㅣ 등록년원일 2011년 9월 19일 ㅣ 발행인:신용희 ㅣ 편집인:신용희 ㅣ 청소년보호책임자:이철희
Copyright 2006 금강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3777@kk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