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7.8 수 16:14
공주시, 지역
 
> 뉴스 > 문화소식
     
백제 갱위강국의 주인공 무령왕 기려
무령왕 서거 1497주기 제례 엄숙하게 봉행
2020년 06월 29일 (월) 11:28:42 신용희 기자 s-yh50@hanmail.net

공주시는 지난 6월 27일 숭덕전에서 무령왕 서거 1497주기 제례 봉행행사를 개최했다.

무령왕은 공주에 위대한 유산을 남기고 백제부흥을 이끈 백제 25대 왕으로, 음력 5월 7일 서거 주기에 맞춰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추모제례가 봉행됐다.

   
숭모전 제단을 오르는 초헌관

   
무령왕 영전에 헌작하는 김정섭 시장

이날 제례는 송산리고분군 옆 숭덕전에서 공주 유림과 시민,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공주문화원(원장 최창석), 공주향교(전교 최영규)의 주관으로 전문가들의 고증과 재현을 거친 홀기와 진설도, 제례무, 제례악으로 경건하게 진행됐다.

특히, 1971년 무령왕릉 발굴 당시 배수로 공사에 현장소장으로 참여했던 김영일 진수종합건설회장이 헌관으로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최선 무용단의 추모 제례무

   

김정섭 시장은 이날 “무령왕은 백제문화를 남겨주시고 오늘날 우리의 삶을 이어준 분으로, 우리는 계속해서 무령왕의 업적을 잘 기려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영일 진수종합건설회장은 “1971년 6월 29일 6호분은 무덤 뒤 북쪽에서 물이 샌다고 해 당시 현장소장으로 배수로 공사를 시작하면서 조그마한 조약돌 하나가 단초가 되어 발견한 것이 무령왕릉이었다. 당시 현장소장이었다는 것이 영광스럽다”고 밝혔다.

   
최선 무용단의 추모 제례무

   
최선 무용단의 백제기악

한편, 무령왕은 백제 25대왕으로 재위한 23년 동안 정치적 혼란을 극복하고 왕권강화와 대내·외적으로 백성의 삶의 질 향상과 국토회복, 주변국가와의 외교정책을 강화한 웅진백제의 상징인 왕이기도 하다.

공주시는 2021년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이해 무령왕 동상건립, 백제왕도 학술대회, 특별도록, 다큐멘터리제작 등 다양한 사업을 준비 중이다.

   
최선 무용단의 추모 제례무

   
좌로부터 아헌관 박병수 시의장, 초헌관 김정섭 시장, 종헌관 김영일 진수종합건설회장


   
시민들의 헌화 장면

   
어린이도 엄마와 함께 헌화
   
신용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금강뉴스(http://www.kk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봉황로 122번지 ㅣ 대표전화: (041)853-3777, 856-1478ㅣ FAX: (041)856-1476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신용희
인터넷신문 사업등록증 등록번호 충남 아00125 ㅣ 등록년원일 2011년 9월 19일 ㅣ 발행인:신용희 ㅣ 편집인:신용희 ㅣ 청소년보호책임자:이철희
Copyright 2006 금강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3777@kk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