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8.10 월 14:12
공주시, 지역
 
> 뉴스 > 지역 > 연기
     
세종시 새롬동 주민, 이춘희 시장 항의방문
“새롬동 로컬푸드 싱싱장터 3호점 원안대로 시행 ”촉구
2020년 01월 14일 (화) 15:52:14 신용희 기자 s-yh50@hanmail.net

세종시 새롬동 주민들이 1월 14일 오전 10시 세종시 로컬푸드 싱싱장터 3호점 원안사수응 위해 세종시의회 및 이춘희 시장을 항의 방문했다.

   
▲ 이춘희 시장에게 항의하고 있는 새롬동 주민

새롬동 주민들은 “이춘희 시장은 지난해 4월 11일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로컬푸드 싱싱장터 3호점 건립에 대해 3호점은 2020년 완공을 목표로 2생활권 BRT라인 새롬동 종합복지센터 뒤쪽 트리쉐이드 전면 부지인 새롬동 주차장 부지에 총사업비 109억원(국비 40억, 시비69억)을 투입, 연면적 2000㎡ 규모로 건립하겠다고 언론보도를 통해 호언장담 했으나 지난해 정례 브리핑에서 호언장담 했던 새롬동에 로컬푸드 3호점을 손바닥 뒤집기 시정으로 후안무치, 표리부동하게 새롬동 주민의 철석같은 믿음을 저버린 채 3호점을 다정동으로 입지 선회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새롬동 주차장 부지에 싱싱장터를 유치한다고 했던 이춘희 세종시장은 지금에 와서는 시 재정난을 핑계 삼아 LH와 결탁해 다정동 입지로 급선회하는 역주행 시정으로 새롬동 주민일동은 모멸감과 상실감으로 밤잠을 설치고 있으며 입주민들의 재산권 침해에 크게 분노하고 있다”고 토로했다.

   
▲ 세종시 새롬동 주민들이 세종시 새롬동 로컬푸드 싱싱장터 3호점을 원안대로 시행하라고 촉구하고 있다.

이에 새롬동 주민들은 “이춘희 시장과 LH는 새롬동 주민을 우롱하지 말고 새롬동 로컬푸드 싱싱장터 3호점을  원안대로 시행하라”고 촉구했다.

신용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금강뉴스(http://www.kk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봉황로 122번지 ㅣ 대표전화: (041)853-3777, 856-1478ㅣ FAX: (041)856-1476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신용희
인터넷신문 사업등록증 등록번호 충남 아00125 ㅣ 등록년원일 2011년 9월 19일 ㅣ 발행인:신용희 ㅣ 편집인:신용희 ㅣ 청소년보호책임자:이철희
Copyright 2006 금강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3777@kknews.co.kr